Stay Safe in Japan Update: 21/09/2018, 19:14


More Information

일본에서 손꼽는 금융가에 있는 초저가 이자카야! 카야바쵸 「뉴 카야바」에서 마시자!

일본에서 손꼽는 금융가에 있는 초저가 이자카야! 카야바쵸 「뉴 카야바」에서 마시자!

도쿄도 2015.10.25 즐겨찾기

Translated by Lee Jee Hyun

Written by Kazuyo

Kakao

영국에 갔으면 오래된 펍에서 에일맥주를 마셔보는 것도 관광의 한 재미인 것 처럼, 해외에 갔다면 그 지방의 특산 술을, 그 지역민들이 사랑하는 가게에서 마셔보고 싶어지는 법이죠.

다른 나라에서 마시면 터무니없는 가격이 되기 쉬운 일본주소주(일본의 대표적인 증류주), 아와모리(泡盛. 오키나와 지방에 전해지는 증류주)를 싸고, 그리고 지역민들의 평소 모습에 푹 빠져서 마음껏 즐길 수 있는 곳이 일본에서 손꼽는 금융가인 카야바쵸(茅場町)에 있습니다. 바로 「뉴 카야바」입니다.

new_kayaba_20150921a

민가에 녹아든 풍치와 정경. 간판도 없습니다. 알아볼 수 있는 것은 붉고 커다란 제등(提灯:일보 고래의 조명기구 중 하나)뿐입니다. 걱정하지 마시고 문을 열어보세요.

new_kayaba_20150921h

문을 열면 그냥 넓은 공간에 많은 남성들의 모습이 보입니다. 수많은 오피스워커가 일을 마치고 뉴 카야바로 찾아와서 회사에서 있었던 일을 푸념하거나 비지니스 상담을 하고, 또는 교류를 다지기 위해서 술과 안주를 곁들이며 이야기 나누고 있습니다.(※)

이 가게는 이러한 오피스워커들 속에서도 특히 40대 이상의 남성들에게 인기있는 서서 먹는 스타일, 주문을 하고 음식이 나오면 바로 지불하는 캐쉬온 형식의 음식점입니다.

※일본에서는 휴일뿐만 아니라 평일에도 음주를 즐기며, 일이 끝나면 친구나 비지니스 파트너와 음식점에서 외식을 즐기는 모습을 일상적으로 볼 수 있습니다.

new_kayaba_20150921g

메뉴는 벽에 붙어있는 나무판에 일본어로만 쓰여 있습니다.

new_kayaba_20150921b

하지만 일본어를 잘 못읽어도 괜찮습니다. 카운터에는 그날에 제공되는 요리와 과자가 진열되어 있으며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주문해도 되니까요. 음식은 단품 100엔~300엔. 이 가게에서 가장 비싼 것은 에비스맥주(큰병) 550엔으로 굉장히 합리적익 가격입니다.

청어를 야채와 함께 단 식초로 조린 「단 식초 청어(甘酢ニシン)」나 정어리를 간장과 설탕・생강・일본주 등으로 조린 「정어리 감로 조림(イワシ甘露煮)」, 참치회의 일종인 「마구로부츠(マグロぶつ)」등 옛날부터 사랑받아온 술안주가 쭉 놓여있어 식욕을 자극합니다. 꼬치구이(야키토리)(닭고기를 꼬치에 끼워 굽는 일본 요리의 일종)는 주문하면 조리대에서 본인이 직접 구워서 먹는 스타일입니다.

new_kayaba_20150921c

마실 것은 자판기에서 구입합니다.

new_kayaba_20150921d

일본주, 소주, 아와모리, 위스키 등 다양한 종류가 있는데요. 모두 100엔에 마실 수 있습니다.

원 코인으로 마실 수 있어서 단골인 분은 테이블에 100엔짜리 동전을 남산만 하게 쌓아두고 마시고, 잔이 비면 100엔 동전을 가지고 자판기에서 좋아하는 상표의 술을 구입합니다. 그 얼굴은 마치 어린 시절 동전을 넣고 손잡이를 돌리면 장난감이 또르르 굴러나오는 뽑기 기계 앞에 서 있는 아이처럼 만면에 미소를 띠며 즐거워하는 표정이었습니다.

new_kayaba_20150921e

자판기 아래에 있는 잔을 가지고, 차가운 술을 마시고 싶을 때는 카운터에 있는 얼음을 자유롭게 넣으면 됩니다. 그리고 좋아하는 상표의 술 자판기에 잔을 놓고...

new_kayaba_20150921m

100엔 동전을 천천히 투입합니다.

new_kayaba_20150921j

일본주는 차가운 것이면 「히야자케(ひや酒)」라고 쓰인 파란색 버튼을, 따뜻한 것이면 「칸자케(かん酒)」라고 쓰인 빨간색 버튼을 누릅니다.

new_kayaba_20150921n

그러면 자동으로 술이 나옵니다.
이렇게 술이 나오는 순간을 들여다보는 모두의 얼굴이 동심으로 돌아간 듯합니다.

new_kayaba_20150921k

물론 생맥주도 전부 자동입니다. 카운터에서 차가운 잔을 받아서 기계에 놓고 400엔을 넣으면 잔에 자동으로 맥주가 따라집니다. 차가운 맥주가 나오고, 마지막에 아름답고 부드러운 거품이 덮힌 모습은 그야말로 압권입니다. 주변에 맥주를 주문하지 않는 사람도 무심코 사진이나 동영상을 찍을 정도로 인기라네요.

new_kayaba_20150921f

쇼와(昭和. 1926년~1989년)의 분위기 속에서 마치 「어머니」가 만들어주신 듯한 추억의 요리와 자신이 좋아하는 술을 싼 가격에, 그리고 동심으로 돌아간 듯한 시스템에서 마실 수 있다는 점이 이 가게의 인기 비결입니다.

여러분도 금융가의 일선에서 일하는 사람들의 회포의 장에서 한잔 마셔보는 것은 어떠세요?

Information

뉴 카야바(ニューカヤバ)

주소:東京都中央区日本橋茅場町2-17-11
영업시간:17:00~21:00
정기휴일:토, 일, 공휴일
Wi-Fi환경:-
신용카드 유무 및 종류:없음
언어 대응 레벨:일본어만 가능
타언어 메뉴의 유무:
근처 역:카야바쵸(茅場町)역(도쿄 메트로 히비야(日比谷)선, 도쿄 메트로 토자이(東西)선)
오시는 길:3번 출구에서 도보 2분
가격대:100엔~550엔
종교정보:-
전화번호:비공개
공식 홈페이지:-

본 기사의 정보는 취재・집필 당시의 내용을 토대로 합니다. 기사 공개 후 상품이나 서비스의 내용 및 요금이 변동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기사를 참고하실 때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 태그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