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에 관한 정보

도시의 오아시스. 우에노 '시노바즈노이케'에서 휴식을

도시의 오아시스. 우에노 '시노바즈노이케'에서 휴식을

Translated by Lee Jee Hyun

Written by Mako Hayashi

도쿄도 2015.08.19 즐겨찾기

shinobazu hasuike

일찍 일어나서 아름다운 연못을 보러가자

수면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푸릇하게 우거진 연잎들. 그렇습니다. 이곳은 연못입니다.

연꽃(蓮)힌두교불교 문화 중에서 '청아함' 등을 상징하는 꽃으로 알려져 있으며, 어딘가 이국적이고 신비적인 이미지가 있죠?

우에노 공원(上野公園) 안에 시노바즈노이케(不忍池)의 일부는 연못으로 되어있어서 연꽃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사실 연꽃의 절정은 7~8월인데요. 꽃이 피는 것은 아침 7시~9시 즈음으로, 점심이 되면 꽃봉오리를 닫아버립니다.

꽃이 피어있지 않아도 시노바즈노이케의 연못은 충분히 풍정이 있지만, 모처럼이니 꽃이 피어있을 때 보고 싶지않으세요?

조금 일찍 일어나서 연못에서 아사쿠사 관광의 하루를 시작하는 것은 어떨까요? 분명히 상쾌한 기분이 들 거예요.

3부분으로 나뉘는 시노바즈노이케와 '벤텐도(弁天堂)'

IMG_1045

시노바즈노이케의 볼거리는 연못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시노바즈노이케는 전체 약 11만㎡ 크기의 전연 연못인데요. 전체는 크게 3부분으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앞서 소개한 '연못', 민물가마우지 등이 서식하는 '가마우지 못(鵜の池)'・보트를 타고 즐길 수 있는 '보트 못(ボート池)'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Ueno_Bentendo_14

그리고 못 중앙 부근에 섬 같은 부분이 있는데요. 그곳에는 '벤텐도(弁天堂)'라고 하는 이 있습니다.

참고기사:

shinobazu ueno

절 외에도 '식칼 무덤'이나 '안경 무덤' 등 독특한 비석이 많이 서 있다는 것도 특징입니다. 일본어를 읽지 못해도 근처 일본인에게 무슨 비석이냐고 물어보면 재밌을 것 같습니다. 영어가 새겨진 비석도 있습니다.

활동적인 분은 보트를 타봅시다

sinobazu boat
shinobazu boat

보트에 흥미가 있는 활동파 분은, 보트 못과 연못 경계에 있는 보트 타는 곳으로 가보세요.

보트는 3종류가 있고, 아래 플랜에서 골라서 보트를 탈 수 있습니다.

1.로우 보트

수용 인원:성인 3명까지
요금:60분 700엔(30분 초과할 때 마다 300엔)

2.사이클 보트

수용 인원:성인 2명과 어린이 1명까지
요금:30분 600엔(30분 초과할 때 마다 600엔)

3.스완 보트

수용 인원:성인 2명과 어린이 2명까지
요금:30분 700엔(30분 초과할 때 마다 700엔)

shinobazu boat
shinobazu boat

볼거리 가득한 시노바즈노이케

어떠세요? 연못을 좀더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계절은 여름이지만, 사계절마다 변화하는 시노바즈노이케의 풍경 또한 볼거리가 많을 것 같습니다.

시노바즈노이케는 일본 문학작품 중에도 다수 등장하는 등 예부터 일본인에게 사랑을 받아 온 못입니다.

그리고 야생 식물을 관찰 하거나 보트를 타는 등 즐길거리도 있어서, 도심 속 오아시스라고 할 수 있는 곳이 바로 시노바즈노이케가 아닐까 싶습니다.

우에노 관광을 할 때는 꼭 시노바즈노이케를 방문해보세요.

Information

시노바즈노이케(不忍池)

주소:東京都台東区上野公園
우에노 공원 개장 시간:5:00~23:00
우에노 공원 공식 홈페이지:
우에노 온시 공원(上野恩賜公園)

【시노바즈노이케 보트장】
전화번호 :03-3828-9502
영업시간 :오전 9시~오후 4시 30분(12월)
      오전 9시~오후 5시(1월, 11월)
오전 9시 30분~오후 5시 30분(2월~3월, 10월)
오전 10시~오후 6시(4월~7월, 9월)
오전 10시~오후 6시 30분(7월~8월(여름방학 기간))
※시기 및 상황에 따라 변경이 있는 경우가 있습니다.
정기휴일 :12월~2월의 수요일

TOKYO Travel Guide

본 기사의 정보는 취재・집필 당시의 내용을 토대로 합니다. 기사 공개 후 상품이나 서비스의 내용 및 요금이 변동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기사를 참고하실 때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