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y Safe in Japan Update: 21/09/2018, 19:14


More Information

스이카(suica)로 개찰구를 통과해 보자!

스이카(suica)로 개찰구를 통과해 보자!

2015.06.01 즐겨찾기

Translated by Hyojeong Kim

Written by Mako Hayashi

Kakao

자, 드디어 개찰을 통과해요. 긴장되는 순간이네요!

【참고 기사】IC승차권(Suica, ICOCA)로 쾌적한 전철 여행!

어디에 스이카를 터치하면 되는거야?

th_IMG_8895
th_IMG_8896

도내라면 거의 모든 개찰기에서 스이카를 사용할 수 있어요. 각 개찰기의 오른쪽에 리더기가 붙어 있는 것이 스이카를 사용할 수 있는 개찰기예요.

th_DSC_0033

리더기의 종류는 몇가지 있지만, 스이카의 마크나, 「IC」라는 표시를 힌트로 삼아 주세요. 또, 사진처럼 리더기가 파란색으로 빛나고 있다면 "이용 가능"이라는 표시예요.

th_IMG_8922

빨갛게 빛나고 있을 떄에는, 무언가의 에러 가 발생중이라는 뜻이예요. 다른 개찰기를이용해 주세요.

터치는 확실하게!
「삐삑」이라는 소리가 들리는걸 확인해 주세요.

스이카는 카드 케이스에 넣은채로 체크해도 인식이 되요. 개찰구를 통과할 때마다 일일히 카드 케이스에서 꺼내지 않아도 되니 조금 편리하지요.

th_IMG_8914

하지만, 카드 케이스 안에 다른 IC카드가 들어 있거나, 전파를 방해하는 것(금속류 등)을 가까이 해서 들고 다니면, 잘 인식 되지 않는 경우가 있으니 주의해 주세요.

스이카가 확실히 읽혔는지 어떤지는 개찰구에서 나오는 소리를 들으면 알 수 있어요.

・잘 읽혔을 때

「삐삑」이라는 소리가 들려요. 그대로 통과 OK!

・잘 읽히지 않았을 때

「삐삐삐삐삐」라는 소리가 들려요. 한번 더 수평으로 확실하게 터치 해 보세요.

・잔액이 부족해서 개찰구를 통과할 수 없을 때

「삐-」라는 소리가 들려요. 충전해주세요.

개찰을 통과할 때마다, 잔액도 확인할 수 있어요!

개찰구를 통과할 때, 디스플레이에 잔액이 표시되요. 디스플레이는 개찰기의 출구쪽에 있는 경우가 많아요. "돈이 부족할지도?"라고 생각되면 내리는 역에서 "노리코시 정산"을 해 주세요.

【参考記事】스이카에 잔액이 부족해!! 그럴땐 “노리코시 정산”

인식이 잘 되지 않거나, 잔액이 부족한 때에도 디스플레이에 메세지가 표시된답니다.

혹시라도 「삐-」하는 소리를 알아채지 못하였어도 잘못해서 그대로 개찰을 통과해 버리는 경우를 막을 수 있기 때문에, 디스플레이도 확인하며 통과한다면 안심이죠!

역을 나올 때에도, 기본적으로는 똑같아요. 내리는 역의 개찰구를 빠져 나오면, 자동적으로 카드에서 요금이 차감된답니다.

【다음 기사】스이카에 잔액이 부족해!! 그럴땐 "노리코시 정산"
【참고 기사】IC승차권(Suica, ICOCA)로 쾌적한 전철 여행!

본 기사의 정보는 취재・집필 당시의 내용을 토대로 합니다. 기사 공개 후 상품이나 서비스의 내용 및 요금이 변동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기사를 참고하실 때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 태그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