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y Safe in Japan Update: 21/09/2018, 19:14


More Information

알아두고싶은 일본 음식점의 이상한 서비스 룰 10선
  • 알아두고싶은 일본 음식점의 이상한 서비스 룰 10선

알아두고싶은 일본 음식점의 이상한 서비스 룰 10선

2015.12.24 즐겨찾기

여행의 묘미라고 한다면 역시 현지의 음식이지요. 일본에 왔다면 꼭 맛있는 일본식을 드셔야합니다. 그러나 일본의 음식점에는 다른 나라에는 없는 특이한 룰과 서비스, 매너가 가득하답니다. 잘 모르고 가게에 가면 뼈아픈 실수를 저지를지도 몰라요! 일본에 오기 전에 알아두고싶은 일본의 음식점에서의 주의점을 소개드려요.

Translated by gyuriIm

Written by Hiromasa Uematsu

Kakao

여행의 묘미라고 한다면 역시 현지의 음식이지요. 일본에 왔다면 꼭 맛있는 일본식을 드셔야합니다.

그러나 일본의 음식점에는 다른 나라에는 없는 특이한 룰과 서비스, 매너가 가득하답니다. 잘 모르고 가게에 가면 뼈아픈 실수를 저지를지도 몰라요! 일본에 오기 전에 알아두고싶은 일본의 음식점에서의 주의점을 소개드려요.

1.팁은 안줘도 괜찮다

Japanese_Yen_20151105-1

【일본 여행의 기초 지식】일본의 돈(지폐와 화폐)에 대하여에서

음식점에서 팁을 주지 않아도 된다는 사실에 서양에서 온 여행객들은 당황하곤 합니다. 일본의 음식점의 경우 일반적으로 서비스료는 받지 않는답니다. 단, 고급점의 경우 서비스료가 가산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억지로 건네주면 스탭분들이 나중에 상사에게 혼나는 일이 있으니 주의하셔야 해요.

2.「오토오시(お通し)」가 제공된다

ga_japanfood_20151125c

오토오시(お通し) 혹은 츠키다시(つきだし)란 주로 일본 이자카야에서 제공되는 작은 접시에 담긴 요리를 뜻합니다.「첫 주문을 받았다는 표식」「첫 요리가 나올 때까지 기다리는 사이에 먹을 음식」등, 의미에는 여러 설이 있답니다.

이 오토오시는 많은 이자카야에서 주문하지 않아도 멋대로 제공됩니다. 거기에 요금이 가산되는 경우도 있지요. 익숙하지 않은 여행자의 경우「속았다!」고 생각하는 분들도 많다고 합니다.

3.물은 무료(+겨울에도 차가운 물이 나온다)

ga_japanfood_20151125d

일본에서는 음식점에서 자리에 앉으면 마시는 물이 제공됩니다. 이 물은「오히야(おひや)」등으로 불리며 무료입니다. 1년 내내 냉수가 나오므로 놀라는 여행객들도 많다고 하네요. 점포에 따라 차가운 물 대신에 따듯한 차를 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4.의외의 메뉴가 비싸다(혹은 싸다)

tsukiji_20150925_g

츠키지 이치바의 아는 사람만 아는 명점「이노우에」의 라멘이 일품(일본어)에서

배달 피자나 한국의 삼겹살 등, 각 국에서는 서민에 맞는 요리도 일본에서는 수천엔 하는 일이 있습니다.

한편 당연하게도 스시나 텐뿌라, 라멘 등의 일본식은 매우 싼 가격에 먹을 수 있습니다.

5.이자카야에서는 먼저 술을 주문한다

ga_japanfood_20151125e

신입 사원은 필독! 일본에서의 술 매너와 주도에서

룰로써 정해진 것은 아니지만, 일본의 이자카야는 대부분 술을 주문하고 천천히 주문할 요리를 고릅니다. 첫잔은 맥주인 경우가 많고「토리아에즈 비루(とりあえずビール/일단 맥주로)」라는 문구도 있답니다.

6.◯◯호다이(放題) 서비스가 있다

ga_japanfood_20151125f

부담없는 가격으로 초밥을 마음껏! 「우메가오카 초밥 미도리 총본점. 우메가오카 본관」에서

일본의 음식점에는「타베호다이(食べ放題)」「노미호다이(飲み放題)」라는 서비스가 있는 곳이 많습니다. ◯◯호다이 서비스란, 일정 금액을 지불하면 요리나 맛있는 술을 얼마든지 다시 주문할 수 있다는 독특한 서비스입니다.

이자카야, 야키토리, 스시 등의 많은 음식점이 ◯◯호다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7.「오시보리(おしぼり/물수건)」이 무료

ga_japanfood_20151125g

일본 음식점에서는 오시보리(おしぼり/물수건)이 무료입니다. 오시보리란 손과 얼굴 등을 닦기 위한 젖은 수건입니다. 음식점에 따라 차가운 것과 따듯한 것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이자카야에서는 점원이 손으로 건네주는 일이 많아 방일 여행객 분들이「어쩜 이렇게 고품질인 서비스를!」라며 감동하는 일도 많다고 합니다.

8.패스트 푸드의 룰과 음식이 다르다

ga_japanfood_20151125b

Photo by Joey

맥도날드나 서브웨이 등의 세계적인 음식 체인점은 일본에도 물론 점포가 있답니다. 일본의 식사에 질린 여행객들은 가금 익숙한 패스트 푸드를 먹고싶어지는 일도 있을거에요.

그럴 때, 자국의 패스트 푸드와 일본 점포의 차이에 당황하게 됩니다.

예를 들면 맥도날드의 경우, 일본의 L사이즈 드링크는 미국의 M사이즈 드링크보다 작습니다. 또 셀프 서비스가 아니라 점원이 컵으로 따라서 제공하는 시스템이지요.

9.음식점에 음식을 들고 들어가면 안된다(예외 있음)

ga_japanfood_20151125h

쇼핑몰의 푸드 코트에서는 반입이 가능한 경우도

주로 아시아권의 분들이 당황하는 것이 바로「음식물 반입 금지」입니다.

단, 대형 쇼핑몰의 푸드 코트 등 일부 업계에서는 음식물 반입이 허용되고 있습니다.

10.자시키(座敷/좌식)에서는 신발을 벗는다

ga_japanfood_20151125a

오랜 역사의 요리집을 개축한, 아카사카의 카페 ‘아카리마도’에서 다이쇼시대의 낭만을 느끼다에서

이자카야나 와식점의 경우 테이블석 외에는 일본식 좌석인 자시키(座敷/좌식)가 있는 곳이 많습니다. 자시키에서 음식을 먹을 경우 신발을 벗고 앉아야 한답니다.

같은 점포라고 해도 테이블석과 자시키의 구역이 나뉘어 있어, 테이블 석은 신발을 신은 채로 들어가도 되지만 자시키의 경우는 신발을 벗어야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어떠셨나요? 몰랐던 서비스나 룰을 알게 되셨나요? 이만큼 알았으니 일본의 음식점이 무섭지 않지요? 일본에 와서 지역민들과 함께 맛있는 일본식을 먹어봅시다!

본 기사의 정보는 취재・집필 당시의 내용을 토대로 합니다. 기사 공개 후 상품이나 서비스의 내용 및 요금이 변동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기사를 참고하실 때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 태그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