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에 관한 정보
Stay Safe in Japan Update: 21/09/2018, 19:14


More Information

세계유산이 있는 거리・토미오카에서 하고싶은 것 다섯가지〜뒷골목 산책, 음식, 길쌈 체험

세계유산이 있는 거리・토미오카에서 하고싶은 것 다섯가지〜뒷골목 산책, 음식, 길쌈 체험

Translated by chisono

Written by MATCHA-PR

2020.02.28 즐겨찾기

세계유산「토미오카 제사장」이 있는 거리・군마현 토미오카시. 하지만 그 매력은 세계유산뿐만이 아닙니다. 제사장주변에는 레트로한 건물과 고민가 카페등이 있으며,뒷골목 산책에도 안성맞춤. 호기심에 따라, 토미오카의 거리를 산책 해 봅시다!

도미오카 제사장에 가면 주변을 걸어 보자

富岡

군마현 토미오카라고 하면 세계유산에 등록 된「토미오카 제사장(富岡製糸場)」을 떠올리는 사람들이 많겠지요. 제사장을 방문해도 그 주변을 천천히 걸어 보는 분은 그리 많지 않을 것 입니다。

富岡

하지만 그렇다면, 정말 아깝습니다! 실은 제사장 주변에는 오래 된 건물, 레트로 카페, 정취 깊은 골목길이 여러군데에 있으며,세계유산을を 중심으로 지금도 현지사람들의 생활을 영워하고 있습니다. 토미오카는 휴양지・가루이자와에서도 교통편이 편해 같이 방문하는 것도 권해 드리고 싶습니다. 새로운 토미오카를 찾는 여행를 찾아봅시다!

1.매력이 넘치는 세계유산「토미오카 제사장」을 방문하다

富岡

토미오카를 방문하면 역시 우선은 이곳. 2014년에 세계유산에 등록된「토미오카 제사장」입니다. 광대한 부지 내에 일본 근대 제사장의 기초가 된 건조물들이 1872년 창업 당시의 모습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보전되어 있습니다.

富岡

샤타쿠76(社宅76)

토미오카 제사장은 그저 그 역사를 알리기 위한 장소만이 아닙니다. 2019년 4월에는 、다이쇼 시대(大正時代)중기에 세워진 나가야(長屋)(※1)형식의 사택「샤타쿠76(社宅76)」가 보존,정비되어 전시실과 체험실로서 오픈되었습니다.

※1:나가야(長屋)……하나의 건물을 칸으로 막아서 그곳에서 여러 가족들이 사는 공동주택. 

富岡

「샤타쿠76(社宅76)」は、토미오카 제사장 내에서 생활하면서 일하던 사람들의 쇼와(昭和)의 생활을 엿볼 수 있는「쿠라시노 갤러리(暮らしのギャラリー)」.그리고 살아있는 누에를 가까이서 관찰할 수 있는 전시실과 누에 고치와 생사를 만질 수 있는체험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체험실에서는 옛날 방식의 도구로 누에 고치에서 생사를 만드는「자구리(座繰り)」등의 체험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누에 고치의 저장고였던 국보「서치견소(西置繭所)」는、보존정비공사를 끝내 새롭게 자료전시실과 다목적 홀이 정비됩니다. (2020년10월 오픈)。토미오카 제사장은 문화제로서의 가치도 있으며 "사람들이 모이는 세계유산"으로서 매력이 넘쳐흐르는 곳입니다.

도미오카 제사장

관련 안내를 확인

2.토미오카의 뒷골목을  헤매다

富岡

토미오카 제사장은 현재 관광명소로 되어있지만, 1987년까지 실제로 제사장으로 사용되었습니다.

세계유산이라 들으면 먼 옛날의 건축물이라고 상상이 가지만 실은 최근까지 이 제사장에서 사람들이 일했습니다.그 주변에는 옛날도 지금도 언제나 사람들의 생활이 있습니다.

富岡

거리를 걸으면 산책하고 싶어지는 길을 여기저기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옛날 목조건물의 점포가 늘어서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골목길,밤이 되면 활기를 보이는  샛골목……. 그런 길에는 지역 주민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노포가 있었습니다.

富岡

이곳은 1901년에 창업된 노포 양품점「이리야마(いりやま)」。

세월이 쌓인 목조건물에 동네 사람들이 연이어 들어갑니다. 「지금 금방 세일을 하고있거든요」라며 가게 안에서는 점장의 이리야마씨가 바쁘게 손님을 접대. 가게 안은 100년이상의 세월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활기로 가득했습니다.

富岡

골목에 들어가면 차분한 분위기의 센베이 가게를 찾아 무심코 안으로.「하나미 센베이(花見せんべい)」3세대째의 이시이씨가 따듯하게 반겨주었습니다.

간판 상품「하나미의 실크오카키」를 먹어보면 부드러우며 바삭바삭한 식감 뒤에 , 간장의 풍미가 입안에 가득찹니다.「안에는 비단의 성분, 실크 피브로인이 들어있거든요」라며 이시이씨.그 미소가 그대로 나타난 순한 맛입니다。

토미오카 주민들의 일상을 조금 엿볼 수 있었습니다.

3.「기누코우보(絹工房)」에서 궁극의 실크비누를 선물로 사자!

富岡

토미오카 제사장의 정문을 나가면 눈앞에 가게가 있습니다. 이곳「기누코우보(絹工房)」는 후쿠오카의 제사기술로 만든 실크 제품을 직접 보고 구입할 수 있는 전문점.

富岡

놀랍게도「키누코우보(絹工房)」에서는 가까운곳에 있는 자사 공장에서 실제로 야잠을 만들어, 그 실크로 오리지널상품을 만들고 있습니다.

가장인기있는 상품은「토미오카 실크비누(富岡シルク石鹸)」 사진의 미니사이즈(소비세 포함 495엔)로 세안용의 비누를  약 1개월 사용할 수 있습니다.보기에는작지만, 거품을 내보면…….

富岡

이렇게 큰 거품이 됩니다!실제로 사용해보면  거품이 풍성해서 기분업!  부들부들한 거품으로 세수를 깨끗히 할뿐 만아니라 보습효과도 있는 것이 특징. 괜한 불순물을 사용하지 않고 무향료이며 기포제를 사용하지않기에 아기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富岡

「기누코우보(絹工房)」에서는 코스터를 만드는 길쌈 체험도할 수 있습니다. 스텝분이 정성껏 알려주기에 15〜20분 정도로 완성됩니다.비어 있는 날에는 바로 그날 체험도 가능하지만 인터넷이나 전화로 사전예악하는 것을 추천합니다.체험료는 550엔(소비세 포함).

기누코우보(絹工房)

관련 안내를 확인
clothing_storestore

4.지역에서 사랑받고있는 가게에서 한숨 쉬자!

지은지 150년 된 점포「카페・도롬(カフェ・ドローム)」

富岡

「기누코우보」부터 제사장과 반대방향에 걸어가면 멋진 고민가풍의 카페가 있습니다. 무심코 들어가보았습니다.

富岡

이곳은 1875년에 건축된 나가야를 개장 공사한 카페「카페・도롬(カフェ・ドローム)」。

2F에 올라가면 그곳에는 다른 세계가 펼쳐져 있었습니다。오랜 세월을 느낄 수 있는 토벽과 대들보, 바람이 불면 덜컹덜컹 흔들리는 유리문, 깊은맛이 나는 나뭇결이 보이는 천장…….

富岡

일본가옥의 차분한 분위기와 더불어 실내엔 유럽풍의 가구가 놓여져 있습니다. 다른 문화가 신기하게도 조화되는 공간입니다.

富岡

꼭 먹었으면 하는 것이 、「푸팅소코가미소(プリンそこがみそ)」(음료수와 세트로 1,000엔). 보기에도 아기자기한 푸딩이지만、밑바닥에는, 토미오카산의 콩으로 직접 만든 미소캬라멜소스가! 미소의 그윽한 맛과 부드럽고 진한 맛의 푸딩과의 하모니가 절묘합니다.

이곳에 밖에 없는 오리지널메뉴를 이곳에 밖에 없는 공간에서 즐기십시오.

카페・도롬(カフェ・ドローム)

관련 안내를 확인
cafemeal_takeawayrestaurantstore

엄선한 토미오카 명물을 먹을 수 있는「쓰치야우오 점(土屋魚店)」

더욱 더 토미오카의 음식을 맛보고 싶다!하고 찾아간 곳이 지역 주민들에게 160년 이상 사랑받는 노포「쓰치야우오 점(土屋魚店)」。

富岡

이곳에서는 가게 앞에서、손 쉽게 살 수있는 튀김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간판 상품은 치쿠와를 튀김옷을 입혀 튀긴 토미오카 명물「호루몬아게(ホルモン揚げ)」(소비세 포함 60엔)과 군마의 특산물・곤약을 꼬치로 튀긴「곤까쓰(コンカツ)」(소비세 포함120엔).

富岡

왼쪽「호르몬아게(ホルモン揚げ)」, 오른쪽「곤까쓰(コンカツ)」

어느쪽도 튀김옷이 바삭바삭해서 포만감도 충분!탄력있는 곤약과 갓 튀긴 튀김옷과의 다른식감이 계속 먹게 됩니다. 곤약은 이 꼬치튀김을 위해 하루종안 직접 만든 양념에 끓여 사용하고 있습니다.납득이 가는 맛입니다

쓰치야우오 점(土屋魚店) 4 월부터 부정기입니다.

관련 안내를 확인
store

5.시간이 남으면 전시물이 알찬「자연사박물관」에 가자!

富岡

Picture courtesy of 군마현립 자연사박물관

토미오카 제사장에서 자동차로 10분 정도의 거리에 있는 여행 단골이 많은 인기 스폿「군마현립자연사박물관(群馬県立自然史博物館)」.지구와 생명의 역사, 군마현의 자연을 소개하는박물관입니다.

富岡

Picture courtesy of 군마현립자연사박물관

상설전에서는 공룡의 전신 뼈대와 동식물의 표본등 생명의 신비를 알수있습니다. 봄, 여름, 가을의 1년에 3번 기획전을 개최하기에 연간 내내 즐길 수 있는 것도 매력입니다.

군마 현립 자연사박물관

관련 안내를 확인
museum

토미오카에서 마음 편히 1박2일 하자

富岡

간판이 없는 주변의 주택과 일체화 된「마부시야(蔟屋)」

토미오카의 거리를 천천히 즐기며, 인근에서 하루를 지내고 싶어진다면 이곳.「마부시야(蔟屋)」는 뒷골목에 있는 고민가를 개장한 게스트 하우스.

富岡

마부시야(蔟屋)의 실내. 오른쪽 아래는 오노인 이리야마씨

실은 이곳의 오너는 좀전에 등장한 양품점「이리야마」의 점장・이리야마씨. 이곳에 머물면, 이 지역 주민 밖에 모르는 주변의 추천 맛집를 알려주기 때문에,  토미오카의 일상에 깊게 엮일 수 있습니다.

주변에는 그 외에도「호텔 아뮤즈(ホテルアミューズ)를 자동차로 30분 정도의 장소에는, 절경 글랭핑을 체험할 수 있는「묘기 그린호텔&테라스(妙義グリーンホテル&テラス)」도 있습니다

마부시야(蔟屋)

관련 안내를 확인
lodging

토미오카까지의 교통수단

동경에서 토미오카까지 고속도로를 이용하면 자동차로 약 2시간 소요. 동경에서 전철로 출발 시, 신칸선을 타 다카사키역에서 내려 조신전철로  환승하여 죠슈토미오카 역(上州富岡駅)에 갑니다.소요시간은 약2시간.

토미오카에서 랜타카나 자동차를 이용하면 약 45분정도에 가루이자와(軽井沢)(고속도로 이용)、30분정도로 묘기야마 지역(妙義山エリア)(일반도로 이용)에 갈 수 있습니다. 토미오카와 세트로 가는 것도 추천합니다.

나만의 산책로를 찾자

富岡

세계유산뿐 만아니라 、지역 주민들의 일상이나 레트로한 분위기가 넘치는 거리, 토미오카.

좀전에 소개한 「하나미센베이」의 이시이씨가 말씀해 주셨습니다。「토미오카에 사는 사람은、"참견"을 하는 사람이 많아요.어려운 처지에 있는 사람을 보면, 못 본체를 못하거든요」취재 중에도, 토미오카사람들의 따뜻함을 몇번이나 느꼈습니다

부디 천천히 산책하며, 토미오카의 거리에서 자신만의 만남을 찾아주십시오.

Written by Mami Wakamatsu
Photos by Eri Miura
In cooperation with 富岡製糸場、花見せんべい、いりやま、絹工房、カフェ・ドローム、土屋魚店、蔟屋
Sponsored by 群馬県富岡市

본 기사의 정보는 취재・집필 당시의 내용을 토대로 합니다. 기사 공개 후 상품이나 서비스의 내용 및 요금이 변동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기사를 참고하실 때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 태그